벤쿠버 이민후기 > 캐나다 생활 후기

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내 전체검색


회원로그인

캐나다 생활 후기

벤쿠버 이민후기

페이지 정보

작성자 Hans 작성일14-10-16 17:55 조회8,627회 댓글1건

본문

안녕하세요
저는 2003년에 어학연수를 왔다가 2008년에 이민을 하게 된 한스라고 합니다.
유학원에서 9년정도 일을 했습니다. 한국에서 대학교를 마치고 바로 오게되서
별로 한국 사회생활 경력이 없어서 캐나다 비즈니스랑 한국 비즈니스에 대해서
비교는 잘 못해드릴 것 같습니다.
이왕 제가 벤쿠버에 살게되었으니까, 그냥 이민하면 좋다는 쪽으로 글을 써볼까 합니다. ㅎㅎ
짧고 굴게 장점,단점 요약해 봅니다.
<장점>
1.아이들 교육이 공짜 (고등학교까지~)
2.소득에 따라서 정부 지원금 및 써리지역 같은경우 대부분의 커뮤니티 센터가 공짜(경우에 따라서)
3.MSP(주정부보험)- 수술 및 모든 병원비등 지원, 큰 수술도 별도의 비용이 없어요
4.직업의 귀천이 없습니다. 알바를 하더라도 기본급이 벤쿠버는 11불 이상
5.노후에 정부 보조금 및 복지가 참 잘되어 있습니다.

<단점>
모든지 느립니다. ^_^
요건 나중에 설명드리는 거로 하고, 제가 퇴근을 해야해서..ㅎㅎ

이민을 하는 과정이 힘들고 복잡하고 하지만, 그래서 ICCRC 멤버인 이민컨설턴트들이
있는거겠죠, 저도 그 멤버를 통해서 이민을 하였습니다. 생각해보면 참 감사하네요
제 인생이 180도 바꼇으니까요.
궁금한거 이 싸이트를 통해서 정보 잘 공유하길 바랍니다.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댓글목록

세이버님의 댓글

세이버 작성일

이야 9년이면 엄청 오래 일하셨네요

캐나다 생활 후기 목록

게시물 검색

접속자집계

오늘
141
어제
204
최대
451
전체
105,682
캐나다 미국 이민정보 공유
회사소개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Copyright © cifr.ca All rights reserved.
상단으로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